홈

유럽의 작은 미술관

1502346330959.jpg

유럽의 작은 미술관

  • 지은이: 최상운
  • 옮긴이:
  • 분야: 예술
  • 발행일: 2017년 08월 20일
  • 페이지: 348
  • 판형: A5 변형
  • 정가: 16,000원
  • ISBN: 978-89-324-7358-1 03600
  • 도서선정:

 

 여행자를 설레게 하는 숨은 미술관 기행

 

루브르, 우피치에서는 느끼지 못한

작고 아름다운 미술관만의 매력에 빠지다!

 

 

 

유럽의 8개 나라, 11개 도시를 여행하며 찾은  

혼자 가기 좋은 특별한 미술관 

 

 

유럽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미술관 방문이다. 아마도 미술관을 처음 둘러보는 사람이라면 이름만 들으면 알 만한 크고 유명한 미술관부터 가기 마련이다. 하지만 유명 미술관에서 많은 인파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았거나 둘러보는 데 하루로도 부족한 대형 미술관에 지친 사람들은 좀 더 느긋하고 차분하게 작품을 감상하고 싶어진다. 혹은 하나의 테마에 온전히 빠지고 싶거나, 좋아하는 화가의 그림만을 집중적으로 보고 싶다는 생각도 든다. 이 책은 그런 독자들을 위해 저자가 유럽의 여러 도시를 여행하며 직접 방문한, 작지만 알찬 미술관만을 선별해 소개한다. 

 

 

뒤러부터 고흐, 마네, 클림트, 피카소까지

작고 예쁜 미술관에서 처음 만나는 보석 같은 그림들 

 

 

예를 들면 2차 세계 대전 당시 피난을 다녀야 했던 피카소의 그림 수백 점을 독일 베르그루엔 미술관에서 볼 수 있고, 네덜란드의 작은 미술관 크뢸러 밀러 미술관에서는 비운의 화가 고흐의 세상 속으로 한 걸음 더 들어갈 수 있다. 오스트리아 레오폴트 미술관에서는 클림트의 우아함과 에곤 실레의 퇴폐미에 빠지는 한편, 프라하에서는 체코의 국민적 아티스트 알폰스 무하의 환상 세계로 초대받는다. 이 모든 것이 유럽 곳곳에 숨어 있는 보석 같은 미술관에서 누릴 수 있는 호사다.

크고 유명한 미술관에서만 볼 수 있을 거라 생각했던 세계적인 작품들을 만나는 재미에 더해, 저자가 직접 걸어 본 동선에 맞춰 설명해 주는 그림 해설은 요점만 쏙쏙 뽑아 지루하지 않고 마치 미술관을 실제로 거니는 듯한 착각마저 불러일으킨다.  

 

 

8장으로 이루어진 이 책은 총 11개 도시에 있는 17개 미술관을 소개하고 있다. 저자가 방문한 나라는 영국, 프랑스, 오스트리아, 이탈리아같이 사람들이 유럽 여행으로 많이 찾는 나라들로, 11개 도시 역시 대부분 수도 아니면 관광지로서 인기 있는 지역이라 잘 알려지지 않은 미술관이라 하더라도 찾아가기에는 어렵지 않은 곳들이다. 

  

 

1장 오스트리아: 클림트의 <키스>와 에곤 실레의 수많은 작품을 만날 수 있는 벨베데레 미술관, 클림트 최고의 걸작으로 꼽히는 대장정의 벽화 <베토벤 프리즈>가 있는 빈 분리파 미술관 등을 소개했다.

 

2장 독일: 베르메르의 걸작 <진주 목걸이를 한 여자>를 소장하고 있고 놀라운 가격에 베를린 필하모니 공연 티켓을 구매할 수 있는 게멜데 갤러리, 19세기 작품을 전문적으로 전시하며 미술관 건물 자체가 세계문화유산인 베를린 구 국립 미술관 등이 소개되어 있다.

 

3장 네덜란드: 유럽의 작지만 알찬 미술관 중에서도 대표로 꼽을 만한 곳 중 하나이자 유명한 베르메르의 <진주 귀걸이를 한 소녀>를 소장하고 있는 마우리츠호이스 미술관, 수백 점에 이르는 고흐의 수많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크뢸러 밀러 미술관이 수록되어 있다.

 

4장 이탈리아: 소장한 작품과 아름다운 미술관에 비해 관람객이 적어 호젓한 그림 감상이 가능한 보르게세 미술관, 여러 예술가를 후원하며 현대 미술 발전에 크게 이바지한 페기 구겐하임의 저택이었던 페기 구겐하임 미술관을 소개한다. 이곳에서 그녀가 후원한 예술가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5장 영국: 18세기 프랑스 로코코 회화로 알려져 있으며 5대에 걸친 가문의 컬렉션을 전시한 영국 귀족의 품격이 깃든 월리스 갤러리, 인상파 컬렉션으로 특히 유명하고 14세기 초기 르네상스에서 20세기 후반 모더니스트 시대까지의 작품 수천 점을 소장하고 있는 코톨드 갤러리가 담겨 있다.

 

6장 프랑스: 옛날 귀족의 저택 같은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건물에, 18세기 프랑스 로코코 시대의 작품 컬렉션 그리고 이탈리아 거장들과 렘브란트의 작품도 빠지지 않는 자크마르 앙드레 미술관을 소개한다.

 

7장 스페인: 피게레스에서 작지만 알찬 미술관으로 가장 손꼽히는 곳이자 초현실주의 화가 달리가 말년에 자신의 고향에 돌아와 직접 건축을 지휘해 유럽에서도 특히 독특하고 재미있는 미술관으로 평가받는 바르셀로나 달리 미술관이 수록되어 있다.

 

8장 체코: 최근 한국에서도 그의 전시회가 열려 더욱 친근해진 체코의 국민적 아티스트 알폰스 무하. 상업 포스터 분야에서 크게 활약하며 거대 기업의 포스터를 만들었던 그의 이름을 따서 지은 알폰스 무하 미술관을 소개한다.

  

프롤로그

1장 오스트리아・빈
1. 클림트의 키스, 에곤 실레를 만나다 | 벨베데레 미술관 |
2. 오스트리아 최고의 회화 컬렉션 | 레오폴트 미술관 |
3. 자유와 창조를 위한 분리 | 빈 분리파 미술관 |
4. 고전과 현대의 오묘한 조화 | 알베르티나 미술관 |

2장 독일・베를린
5. 전쟁과 분단의 아픔을 이겨 내다 | 게멜데 갤러리 |
6. 19세기 역사를 간직한 세계문화유산 | 베를린 구 국립 미술관 |
7. 피카소와 그의 시대 | 베르그루엔 미술관 |

3장 네덜란드・헤이그
8. 유럽의 숨은 진주 같은 곳 | 마우리츠호이스 미술관 |

3-1장 네덜란드・오테를로
9. 고흐의 발자취를 찾아서 | 크뢸러 뮐러 미술관 |

4장 이탈리아・로마
10. 호젓한 아름다움의 상징 | 보르게세 미술관 |

4-1장 이탈리아・베네치아
11. 20세기 아방가르드 예술품의 보고 | 페기 구겐하임 미술관 |

5장 영국・런던
12. 귀족의 품격이 깃든 | 월리스 컬렉션 |
13. 후기 인상파 컬렉션을 탐닉하다 | 코톨드 갤러리 |

6장 프랑스・파리
14. 세련되고 우아한 저택 | 자크마르 앙드레 미술관 |

6-1장 프랑스・생 폴 드 방스
15. 숨은 보석 같은 그곳 | 매그 재단 미술관 |

7장 스페인・피게레스
16. 작은 마을의 황홀한 광경 | 바르셀로나 달리 미술관 |

8장 체코・프라하
17. 체코의 국민적 아티스트 | 알폰스 무하 미술관 |

최상운

미술 여행 작가로, 미술을 테마로 하는 여행을 한다. 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했지만 사진의 매력에 빠져 늦은 나이에 사진학과로 들어가 공부했다. 그 후 프랑스로 건너가 프로방스대학에서 조형예술을 공부했고, 파리1대학에서 미학 박사 과정을 밟았다. 유럽 현지의 많은 미술관과 전시회를 다니다가 다른 사람들에게도 미술 작품을 찾아다니는 여행을 소개하고 싶어져 관련 책을 내기 시작했다. 저서로 『파리 미술관 산책 플러스』, 『고흐 그림여행』, 『이탈리아는 미술관이다』, 『나를 설레게 한 유럽 미술관 산책』, 『언젠가 한번은 뉴욕 미술관』, 『인상파 그림여행』, 『플랑드르 미술여행』 등 다수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