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살며 사랑하며 기르며

1600073762359.jpg

살며 사랑하며 기르며

  • 지은이: 재키 콜리스 하비(Jacky Colliss Harvey)
  • 옮긴이: 김미정
  • 분야: 인문
  • 발행일: 2020년 09월 15일
  • 페이지: 380
  • 판형: 130*194
  • 정가: 18,000원
  • ISBN: 978-89-324-7435-9
  • 도서선정:

인간은 어떻게 동물을 반려하게 되었고, 또 어쩌다 그들을 사랑하게 되었을까. 우리는 왜 그들에게 이름을 붙이려 하고, 가족의 일부로 여길까.

 

동물을 향한 사랑은 가끔 너무 간단해 보여서 질문이 필요하지 않은 것처럼 느껴진다. 이렇게 귀여운데 나를 잘 따르기까지 한다면 그 존재를 사랑할 수밖에 없지 않을까? 그러나 조금 생각해 보면 이 문제는 그렇게 간단하지 않다. 만약 귀엽고 나를 잘 따른다는 이유가 정말로 자연스러운 것이라면, 높은 지능과 이타성을 가진 다른 동물들도 반려동물을 키우려 했을 것이다. 그러나 인간은 지구에서 유일하게 자신과 다른 생물을 가족으로 받아들이는 동물이다.

 

오직 인간의 정신 속에만 존재하는 이 특별한 사랑은, 그러나 너무 사소하고도 당연하게 여겨져서 그간 거의 주목받지 못했다. 인간만이 가지고 있는 특성에 관한 논의는 주로 이나 언어같은 거창한 주제에 한정돼 있었고, ‘우리 집 강아지를 사랑하는 이유를 그와 비슷한 선상에 놓으려고 시도한 사람은 불과 수십 년 전만 해도 거의 존재하지 않았다. 그러나 동물을 사랑한다는 것은 신이나 언어의 기원에 관한 의문 못지않게 많은 수수께끼를 담고 있다. 만약 동물을 향한 사랑의 깊이를 조금 더하고 싶다면, 혹은 가끔 이 사랑이 거의 신비하게 느껴져서 그 정체를 약간이나마 더듬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면, 이 책이 그 출발점이 되어 줄 것이다.

들어가는 글

1장 반려동물 찾기
2장 선택하기
3장 이미지 메이킹
4장 이름 짓기
5장 소통하기
6장 유대감
7장 보살핌
8장 이별
9장 상상하기

도판 출처

재키 콜리스 하비

작가이자 출판 편집자. 영국 서포크 지방에서 태어나 자연 속에서 자랐다. 이후 케임브리지대학에서 영문학을, 코톨드미술학교에서 미술사를 전공하고 예술과 대중문화의 관계를 탐구하는 해설가이자 평론가로 활동하고 있다. 현재까지 세 권의 단행본을 출간했으며, 그중 『붉은 머리의 역사Red: A History of the Redhead』는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 상위권에 올랐다. 어릴 때부터 수많은 동물을 키워 왔으며, 현재는 동물 보호 센터에서 데려온 고양이 두 마리와 함께 살고 있다.

김미정

서울여자대학교 영문과를 졸업, 동 대학원 박사 과정을 수료하고 현재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한세대학교 국제언어학부와 고려대학교 외국어센터 전문번역가 과정을 강의했다. 옮긴 책으로 『캐롤』, 『이토록 달콤한 고통』, 『아내를 죽였습니까』, 『테러 호의 악몽 1, 2』, 『칼리의 노래』, 『어둠을 먹는 사람들』, 『크래시』 등이 있다.